[마케팅 뉴스] 게시물 등록 주의사항 안내
언론사 뉴스는 전문을 복사해서 등록하실 수 없습니다. 핵심 내용만 간추려 5줄 이내로 등록해주세요.
반드시 원문 출처를 등록해주세요.(블로그/카페 등에서 퍼온 뉴스라도 출처 표기 필수)

글쓰기: 100P 코멘트: 50P 추천: 50P
Extra Form
출처(참고주소) http://news.joins.com/article/22146666
1.jpg



직장인 김민철 씨는 퇴근길에 소셜미디어 애플리케이션(앱)을 열었다.
국내에서 1000만 명 이상 사용한다는 이 앱은 어느 날부터 접속 속도가 눈에 띄게 느려졌다.
친구가 여행 가서 올린 동영상을 클릭하니 영상은 계속 끊기고 화면이 깨졌다.
김 씨는 귀가 후 컴퓨터로 '쿡방'(요리하는 방송)을 라이브로 보여주는 영상 플랫폼을 틀었다.
그러나 방송 화면은 5분 정도 나오다가 정지됐다. '영상을 보고 싶으면 월 이용료 9900원을 더 내라'는 메시지가 떴다.
앞으로 모바일과 인터넷으로 사람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동영상 플랫폼과 소셜미디어가 유료로 바뀌거나 서비스 품질이 크게 저하될지도 모른다.
최근 미국에서 '망 중립성' 원칙을 폐기하기로 결정하면서다.  
망 중립성 원칙이란 통신망(네트워크) 사업자(ISP)들이
통신망을 타고 제공 되는 서비스와 콘텐트를 차별해서는 안된다는 내용이다. 이동통신사가 거액을 들여 망을 깔지만,
이 망을 누구나 사용할 권리가 있다는 의미다.
2015년 전임 버락 오바마 미국 행정부는 인터넷망을 공공재로 간주하며 망 중립성 정책을 세웠다.
국내 대표적인 ISP는 KT·SK브로드밴드·LG유플러스가 있다.  
 
그런데 도널드 트럼프 정부는 최근 이 원칙을 폐기하기로 결정했다.
한국의 방송통신위원회와도 같은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는 다음달
14일 망 중립성 원칙을 폐기하는 안을 최종 표결에 부친다. FCC 위원 대다수가
여권 공화당 인사라는 점에서 폐기안은 이견 없이 통과될 전망이다. 망 중립에 관한
미국의 정책이 다른 나라들에 중요한 참고 사항이 된다. 국내 이통사업자는
 물론 인터넷 서비스 사업자들이 이를 주목하는 이유다.
  
망 중립성 원칙은 콘텐트를 기반으로 한 각종 멀티플랫폼 기업들이
수년간 빠른 속도로 성장하는 바탕이 됐다. 페이스북·구글·넷플릭스 같은 해외 기업부터
네이버·카카오 같은 국내 IT 기업들 모두 이미지·동영상 멀티미디어 콘텐트를 제공하면서 입지를 넓혀왔다.   
망 중립성의 폐지는 네트워크 사업자들이
인터넷 서비스 업체들의 접속을 제한하거나 속도를 느리게 조절할 수 있게 된다.
페이스북이나 카카오톡으로 사진이나 영상 같은 대용량 파일을 주고받기가 쉽지 않아질 수 있다. 
 
이 같은 논란의 배경에는 통신망 건설과 유지·보수에 대한 비용을 누가 부담하느냐의 문제가 걸려있다.
과거 네트워크 사업자(이동통신사)들이 통신요금만으로도 큰 돈을 벌던 시절에는
이 비용을 통신사가 전액 부담했다.
그러나 페이스북이나 네이버 같은 플랫폼 사업자들이 거대 기업으로 성장하고
큰 돈을 벌기 시작하자 상황이 달라졌다. ISP들이 통신망 이용 대가를  요구하고 나선 것이다.
 
망중립성 원칙이 폐지될 조짐을 보이자 미국에서는 벌써 인터넷망을 제공하는
케이블 TV 업체들이 넷플릭스에 수수료를 부과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넷플릭스가 수수료 지불을 거부하기란 매우 어렵다. 망 사업자들에게 서비스 속도 제어라는 무기가 쥐어지기 때문이다. 

ISP와 인터넷 서비스 업체간에 수수료 협상은 결과적으로 소비자들에게도 영향을 미친다.
협상이 원만하지 않을 경우 데이터 이용 속도가 느려지고,
협상이 잘 진행될 경우라도 통신망 사용료가 전가될 가능성이 높아서다.
이동통신사들의 요금제도 크게 바뀔 가능성도 크다.
월정액 요금제가 아닌 사용량에 따라 요금이 달라지는 '종량제'가 도입될 가능성이 높다. 
글만 올리거나 동영상을 보지 않는 '텍스트형' 요금,
고화질 동영상을 많이 보는 이들을 위한 고액의 '비디오형' 요금제가 등장할 가능성도 있다.
 
통신요금 인하 압박을 받고 있는 통신사 입장에서는 사업확장의 계기가 될 수 있다.
 통신과 방송 등 여러 분야의 인수합병(M&A)이 활발하게 진행될 수 있어서다.
국내 통신사가 비디오 콘텐트·플랫폼을 인수해 사업을 확장하고,
반대로 비슷한 사업을 하는 경쟁사 플랫폼에 대한 접속 속도를 낮추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국내에서는 2011년 글로벌 추세에 맞춰 망 중립성 원칙이 담긴 지침이 시행되고 있다.
정부 당국은 지난 8월 이 같은 원칙을 오히려 강화하는
 '전기통신사업자간 불합리하거나 차별적인 조건·제한 부과의 부당한 행위 세부기준' 안을 제정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에서 ICT 비즈니스 환경이 크게 변하면 국내에서도 대응책 마련에 나서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선영 기자 dynamic@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뉴스분석] 페이스북 차단되고 아프리카TV 라이브 못본다?




< 추천해주신 분들 >
Atachment
첨부파일 '1'
  • 하늘사랑이
    하늘사랑이 2017.11.25 09:09
    헐~~ 좋지 않은듯 싶은데.. 지금 스타일이 좋은데...
    위드넘버원님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별마당
    별마당 2017.11.25 09:36
    허.. 말많이 나오더니 드디어 이부분이 터졌네요ㅠㅠㅠ
  • 리맹리맹
    리맹리맹 2017.11.25 11:08
    큰문제는 아닐듯한데요..
    제목이 자극적일뿐
    페이스북이나, 유튜브나, 아프리카TV나 수익에서
    통신망유지비같은 명목으로 세금 좀더 내는걸로 되고, 기존서비스 그대로 할것같은데...
    물론 어떻게될지 세상일은 모르는일이지만요..
    정상적인 뚝배기를 가지고있다면 수익이나는 곳에서 세금을 걷어야지,
    소비해주는 소비자들에게 부담하라고 하지는 않겠죠....
    그 돈으로 다시 통신사에 망설치비용을 어느정도 지원해준다거나 그렇게요..
    텍스트형 요금 , 비디오형 요금이라니..
    무슨..PC통신시절로 돌아갈일있나요..ㅋㅋ
    그렇게되면 통신망업체나, IT사업체나 둘다손해일듯

    아무튼 기자들 제목 수준..... 무조건 자극적으로 뽑아내려고..
    후....마켓팅의 기본을 여기서 다시한번 보고가네요................
  • 부자친구
    부자친구 2018.09.06 13:10
    감사합니다.
게시판 바로 글쓰기 자유게시판 수익인증샷 지역커뮤니티 마케팅뉴스 소셜마케팅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2 IT뉴스 ‘베이직북14’ 불법 제조·판매, 사실로 확인…“처벌 불가피” 1 코아님 2019.08.05 381
1561 IT뉴스 대법 "음란물 토렌트 파일만 올려도 위법" 2 범피디 2019.07.29 320
1560 IT뉴스 음란물 150만 건 불법 유통한 웹하드 운영진 검거 13 열정가 2019.04.25 647
1559 IT뉴스 인터넷 검열 논란에...방통위 “불법 성인물만 접속 차단” 2 file 위드마스터 2019.02.13 630
1558 IT뉴스 불법음란물 적발시 '징역·수익몰수' 초강수 4 file 위드마스터 2019.01.25 1,090
1557 IT뉴스 Daum TV팟 서비스 종료 - 2018.11.7 1 file 위드마스터 2018.08.07 1,214
1556 IT뉴스 국내 최대 웹툰 불법유통 '밤토끼' 적발, 운영자 구속 7 file 위드마스터 2018.05.23 1,697
» IT뉴스 페이스북 차단되고 아프리카TV 라이브 못본다? 4 file 위드넘버원 2017.11.25 2,326
1554 IT뉴스 성매매·음란물 온상 텀블러, 자율심의 협조 거부 5 file 위드마스터 2017.09.25 2,131
1553 IT뉴스 이스트소프트(알약,알패스 등) 개인정보 13만건 유출 4 file 위드마스터 2017.09.06 2,162
1552 IT뉴스 웹호스팅 업체 '나야나' 랜섬웨어 공격받아... 고객사 홈페이지 먹통 1 file 위드마스터 2017.06.12 2,697
1551 IT뉴스 네이버Works 서비스종료 -> Works Mobile로 데이터 이전 2 file 위드마스터 2016.10.19 8,401
1550 IT뉴스 대량의 공유기 해킹, 스마트폰 감염시켜 포털계정 생성 9 범피디 2016.10.17 7,650
1549 IT뉴스 중국 인터넷방송 규제 기사들 3 리맹리맹 2016.09.26 7,751
1548 IT뉴스 불법 인터넷 방송, 고의 방치시 사이트 과태료부과 혹은 폐쇄 2 file 위드마스터 2016.06.15 8,430
1547 IT뉴스 웹하드 업계의 미래 18 file 위드마스터 2016.06.10 9,199
1546 IT뉴스 소라넷 폐쇄 소식 16 file 위드마스터 2016.04.07 8,084
1545 IT뉴스 법원 "무단 '미러링' 사이트는 위법, 폐쇄해라" 첫 판결 4 위드마스터 2015.12.09 8,168
1544 IT뉴스 트래픽무제한 호스팅 - 가비아 9 file 위드마스터 2015.08.25 3,062
1543 IT뉴스 '카톡하다 궁금하면 바로 검색'…다음카카오 검색 승부수(종합) 4 환락의밤 2015.06.30 2,183
1542 IT뉴스 랜섬웨어 '크립토락커' 주의보 1 file 위드마스터 2015.04.22 866
1541 IT뉴스 2015 한국직업전망 및 미래를 함께 할 새로운 직업 file 위드마스터 2015.04.22 1,245
1540 IT뉴스 스타트업은 가난하게 운영해야... 스타트업 생존법 file 위드마스터 2015.04.22 2,022
1539 IT뉴스 '정부 무차별 인터넷 접속차단', 금지법안 발의 2 file 위드마스터 2015.03.27 1,817
1538 IT뉴스 인터넷 음란방송 제재 강화…악성 게시자, 강제 퇴출 추진 4 멍멍 2015.01.27 2,081
1537 IT뉴스 트위터, 창업주까지 나섰지만..페북에 역부족 수마노 2014.11.19 2,032
1536 IT뉴스 방송콘텐츠 불법유통 웹하드운영자 철퇴 (구속수사) 1 수마노 2014.10.31 1,658
1535 IT뉴스 한그루, 트위터 해킹 소동…"불법 도박 트윗 게재" 3 범피디 2014.10.06 1,778
1534 IT뉴스 네이버, PC 검색 9월1일 `확` 바뀐다 7 file 수리 2014.08.29 1,841
1533 IT뉴스 [이벤트종료] 어베스트프로 백신 1년 3,000원!! 마지막 할인 이벤... 4 file 위드마스터 2014.08.13 1,64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3 Next ›
/ 5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2019년 12월 13일 현재, 총 9,004명의 마케터와 머천트 회원이 위드파트너를 이용하고 계십니다.